마티즈 구입후에 처음으로 서울로 나들이를 나갔습니다.

처음에는 삼청동으로 가서, 경복궁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나들이를 하려고 했지만,

날씨가 쌀쌀했던 탓에...그냥 다음기회에 다시 나오기로 했지요...

이왕 서울로 나온김에 어디든지 들려서 데이트하자...라는 생각에 코엑스로 향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코엑스 중간부분에 있는 공연무대 비스무리한 곳입니다...
이날 빅뱅의 싸인회가 있다고 하더군요...
조금 더 기다려서 얼굴 한 번 보고 싶었지만...
둘 다 배가 고파서...그냥 패쓰 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찜닭을 먹으러 갔습니다.
간만에 먹는 찜닭인데...많이 비싸졌더군요..ㅡ.ㅡ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반마리를 시켰습니다...거기다가 공기밥을 하나 시켰습니다..
그랬더니...배춧잎 2장이 나갑니다..ㅠㅠ 이런 된장..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빠야~~~너무 비싸다...그치???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래도 시킨거는 다 먹어야지...머....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밥을 먹은후에 아쿠아리움으로 구경을 갔습니다.
둘 다 아직 구경해본 경험이 없었던터라...쉬이 합의가 되었지요...ㅋ
근데...어찌나 애들이 많던지...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쿠아리움...하면 떠오르는 터널(?)이빈다...^^
나름 봐줄만하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럴때는 광각렌즈가 도움이 되더군요...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금부터는 아쿠아리움을 나온후의 휴식타임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록 제대로 구경하지는 못했지만....

둘이서 차를 타고...직접 몰고 다니면서 함께 했다는 것만으로도 나름 의미가 있었던 하루였습니다...




  1. BlogIcon OhKei 2009.02.09 18:39 신고

    오~아쿠아리움 함 가봐야겠는데요.

    • BlogIcon 사용자 선봉엠피 2009.02.09 20:35 신고

      정말...애들 있으면 교육적으로도 좋을텐데...
      그냥 와이프랑 둘이서 가기에는 조금...^^
      그래도...데이트코스로 한번쯤은 가볼만 한 것 같아요..^^

  2. BlogIcon 이클립s 2009.02.10 21:53 신고

    담번엔 애들과 손잡고 고고씽~^^
    찜닭.. 고소하겠다~.~

    • BlogIcon 사용자 선봉엠피 2009.02.10 22:05 신고

      그러게요...담에는 꼭 애들과 함께요..^^

      찜닭은 그냥 그랬어요..ㅡ.ㅡ

      완전 비쌌다는....ㅋㅋ

  3. BlogIcon 캔커피 2009.02.11 08:36 신고

    이상하게 차가 있으면(?) 연애의 재미가 쏠쏠하죠 ^^
    이제 점점 더 멀리 가시게 될 겁니다. 분명히 ^^ㅋ

    • BlogIcon 사용자 선봉엠피 2009.02.11 09:04 신고

      ㅎㅎㅎ 분명 그런것 같습니다..^^
      첨에는 차모는게 무서워서(?) 멀리 나가는게
      싫었는데...
      이 날...고생 한번 하고 나니...
      어디든지 가겠더군요..^^

  4. BlogIcon 여우둘곰하나 2009.02.11 10:32 신고

    저도 가족과 수족관에 가보려하는데요,
    스트로보 사용해도 괜찮나요? 유리반사와
    물고기들도 놀랠꺼 같고, 주변 사람들에게
    실례가 될거 같아서..

    • BlogIcon 사용자 선봉엠피 2009.02.11 14:29 신고

      천장바운스를 치기는 했는데...
      그런데...
      가보시면 가족단위건..친구건...연인이건..
      똑딱이건...dlsr이건...
      사방에서 쉴새없이 셔터소리 들립니다...
      후레쉬도...막 터지더군요..^^

  5. BlogIcon mizukuma 2009.02.11 14:29 신고

    광각에 아쿠아리움 멋지게 찍히네요 ^-^
    저도 다시 한번 가봐야겠어요 >.<

    • BlogIcon 사용자 선봉엠피 2009.02.11 16:59 신고

      저런 화각을 와이프가 젤루 좋아해요..^^
      그래서 16-35가 바디캡이 되어버렸지요..^^

      담에는...꼭 애기 낳아서 데리구 갈랍니다요..ㅋ

  6. BlogIcon 파워뽐뿌걸 2009.02.12 12:17 신고

    찜닭 저두 엄청 좋아하는데 넘비싸요 ㅜ.ㅡ

    • BlogIcon 사용자 선봉엠피 2009.02.12 15:40 신고

      글게유...ㅠㅠ
      저거 반마리인데도...집에서 시켜먹는 맛난 치킨보다도
      비싸다는...된장...
      앞으로 찜닭은 제 메뉴에서 패쑤할라구요..ㅡ.ㅡ

+ Recent posts